전시회 일정 더보기
제25회 국제금형 및 관련기기전 (인터몰드 코리아 INTERMOLD KOREA 2021) 기간 : 2021-03-16 ~ 2021-03-22 장소 :
빌딩기술 더보기
광고모집중
전라북도, 자동차 및 건설기계산업 육성 지원
정하나 2018-06-28 13:56:14

전북도 최정호 정무부지사는 지난 6월 4일(월) 새로운 혁신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현장행정의 일환으로 자동차융합기술원 및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을 방문했다.

 

자동차융합기술원은 2003년 설립 이후, 지역 자동차 및 뿌리산업 발전의 지렛대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중소 부품기업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첨단 장비를 구축, 시험평가를 통한 신뢰성 향상을 지원하며, 설계/해석 및 시제품 제작 등 사전검증 기술을 통한 애로기술 해결, 기업의 기술경쟁력을 제고하고 새로운 성장동력 창출을 위한 산·학·연 공동연구개발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VCA(영국 자동차인증국)로부터 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돼 국제인증평가센터를 통해 자동차부품기업의 해외인증 취득과 글로벌 시장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오는 10월 완공예정인 국내 유일의 상용차부품 주행시험장 건설은 507억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으로, 이곳에 개발차종의 교통사고 저감을 위한 제동안전시험 및 젖은 노면 제동력 평가 등을 위한 8개 시험로와 엔지니어링센터 등이 함께 구축된다.

 

자동차융합기술원은 국내 상용차 생산의 94%를 점유하고 있는 전북도의 강점을 기반으로 자동차산업의 체질개선 및 미래 성장동력 마련을 위한 핵심사업으로 ‘전기상용차 자율(군집)주행기반 글로벌 전진기지 조성사업’을 추진해 자동차부품 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자동차산업의 미래먹거리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은 중소·중견기업의 혁신역량 지원을 위해 2014년에 개원했으며, 건설기계 관련 기술에 대한 심층 연구와 시험인증을 통해 건설기계산업의 지속적인 성장환경을 지원하고 있다.

 

이 연구원은 2010부터 2015년까지 기반구축 사업인 그린건설기계 종합지원사업을 수행해 종합시험센터, 주행시험장 및 59종 시험설비를 구축하고 80여 명의 연구 인력을 통해 '17년까지 관련 기업 및 기관의 기술개발 등 539건 이상을 지원했다. 2015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2단계 기반구축 사업인 친환경토공기계 종합시험설비 구축사업으로 소음과 진동, 배기가스, 살수시험 등 선진국 수준의 완성차 시험설비와 기업지원시스템을 갖추게 돼 건설기계 분야 기술개발의 종합거점 기반을 마련했다.

 

지난 4월에는 2019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거점지원사업에 스마트 건설용 융복합 부품 평가 기술기반 구축사업이 선정돼 5년간 국비 100억 원을 지원받으며 스마트 건설기계 분야의 지원 시설 구축으로 미래 건설기계 기술 대응 및 관련 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은 오는 7월에 국가연구기관인 전문생산기술연구소로 전환될 예정이며, 국내 건설기계 산업발전 및 관련 중소기업 기술경쟁력 강화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전북도 최정호 정무부지사는 “군산 조선소 가동중단 및 GM 군산공장 폐쇄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자동차융합기술원과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의 상호협력을 통해 앞으로도 기업 및 지역, 유관기관들과의 지속적인 소통과 적극적인 지원을 당부한다”라며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삼아, 더욱 성숙하고 풍요로운 전북을 만들 수 있도록 자동차 및 건설기계산업 육성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 및 미래 산업생태계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여기에 news@yeogie.com <저작권자 @ 여기에.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