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 특집
정우전기(주), 1,500평 규모 신사옥 건립 및 이전 정우전기(주), 1,500평 규모 신사옥 건립 및 이전 맞춤형 모터 전문 제조업체 정우전기(주)(이하 정우전기)가 지난 5월 1일(월) 김포시 양촌읍 황금1로 90에 건립한 1,500평 규모의 신사옥으로 이전했다. 동사는 이번 신사옥 이전을 통해 고객에게 더욱 만족도 높은 제품을 제...
중소기업 기술탈취, 초동대응 빨라진다 7월 4일부터 중기청·경찰청 협력, 중소기업 기술보호 통합 상담·신고센터’운영
김윤수 2016-07-26 15:22:12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과 경찰청(청장 강신명)은 중소기업의 기술 유출 피해 신고를 활성화하고 초동대응 강화를 위해 기술보호 전문가상담과 신고·수사를 연계하는 핫라인을 7월 4일부터 신설 하여 운영한다. 지난 4월, 범정부 합동으로 발표한 ‘중소기업 기술보호 종합대책’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현재 운영중인 ‘기술보호 통합상담센터(2016. 1. 28 개소)’에 신고기능을 추가하여·중소기업 기술보호 통합상담 신고센터로 개편하여 신고 초기단계부터 양 기관이 협력하여 신속히 대응 할 수 있도록 하였다.

 

중기청·경찰청간 주요 협력사항은 다음과 같다.

중기청은 기술보호 통합상담·신고센터로 접수된 기술유출 신고건에 대해 보안·법률 전문가의 상담을 통해 경찰청 연계 여부를 판단하여 수사요청 하고, 경찰청(외사수사과)은 산업기술의 유출방지 및 보호에 관한 법률 등 관련법 위반 여부※ 및 신고내용을 검토하여 수사대상을 확정한 후 해당 지역 산업기술유출수사 전담팀에서 조속히 수사할 수 있도록 조치한다.

 

※ 산업기술 유출 및 침해, 대기업의 중소기업 기술탈취, 영업비밀 침해행위 등 자세한 내용은 기술보호울타리(www.ultari.go.kr) 신고페이지 참조

 

그리고 센터의 보안진단 접수 건 중 전문가의 사전진단 결과 심각한 보안문제 및 기술유출 피해가 발견되는 경우에는 기술보호 전문가와 산업기술유출수사팀 수사요원이 합동으로 디지털포렌식(전자법의학)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경찰청 산업기술유출수사 전담팀 업무외의 신고사항은 관할 경찰서로 직접 신청할 수 있도록 하여, 피해 기업은 여러기관을 방문할 필요 없이 한번의 상담이나 신고로 기술유출 신고를 처리할 수 있게 하였다.

 

중소기업청은 센터 개소(2016년 1월말) 후 현재까지 1,325건의 중소기업 기술보호 보안·법률 상담을 실시하였으며, 신고·수사는 3건이 접수되어 경찰청과 함께 관련법 위반여부 등을 검토하여 조치할 계획이다.


기술보호 관련 상담 및 신고·제보 접수를 희망하는 기업은 「중소기업 기술보호 통합 상담·

신고센터」※ 를 방문하거나, 전화(02-368-8787), 또는 온라인(www.ultari.go.kr)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 센터 위치 :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 32길 29 키콕스벤처센터 4층 (대중소기업협력재단 內)



<월간 펌프 2016년 7월호>



디지털여기에 news@yeogie.com <저작권자 @ 여기에.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